1. 문명화 과정에서 리카히 고유의 문화의 많은 부분이 사라졌다.

2. 리카히 문명은 네이카와 동화되면서 '선진화' 되었다. 그렇다고 그들이 정체성이나 모든 문화를 잃은 것은 아니다. 다만, 지구 사회에서 사람들이 선진국의 풍습을 따라하고자 하는 그 모습이 상당히 심화된 형태가 나타났다고 할 수 있다. 리카히와 네이카의 접선 당시 기술 격차는 수백 년 이상이었다. 물론 네이카 또한 그 정도의 차이는 있을지라도 리카히 문화의 영향을 받았다.

3. 리카히라는 이름은 네스의 과학자들이 지은 것이다. 그 모습이 리카히나 대륙과 비슷하다 하여 붙여진 것이다.

4. 제 3 행성 나-하르, 제 4 행성 나-아루와 같은 일부 주요 행성 이름은 리카히가 지은 것이다. 당시에는 '우리 은하'처럼 행성명을 '우리 행성' 같은 이름으로 사용하고 있었고, 특정 국가의 문화인 언어를 사용해 행성명을 정의하기가 곤란했기 때문이다. 이 때 제 삼자인 리카히의 언어를 이용해 행성명을 정했고, 국가들은 이에 만족했다. "나-"는 영문으로 치자면 ground of, base of 를 의미하는 접두사이다. 하르는 '셋'이라는 뜻이고, 아루는 '넷' 이라는 뜻이다.

5. 리카히 종족은 부분적인 외골격을 지니고 있으며, 수중 생활에서 지상 생활로 바뀐 뒤 신체의 변화가 외적 형태만 보았을 때 두드러지게 나타나지는 않은 종족이다. 빠르게 움직이지 못하는 신체 특성상 발달된 지능을 이용해 먹잇감을 사냥하는 능력이 발달했고, 이는 문명화로 이어졌다.

6. 발견 당시 리카히 종족은 농경과 수렵 모두를 사용하는 사회였다. 종족의 식생활은 기본적으로 육식으로, 농경으로는 개체를 지탱하기 부족하기 때문에 농경 위주 사회라고 보기는 힘들었다. 다만 양식이나 동물 농장은 볼 수 있었으며, 언어 또한 발달해 있었다.

7. 리카히의 발성 기관은 그 덩치에 맞게 큰 편이고, 따라서 울림이 낮다. 리카히는 저주파를 감지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하지만 일반적으로 이들 언어는 상대적으로 고주파에 대역이 사용된다. 인간의 육성으로 치자면 목소리를 내리 깐 성인 남성의 목소리가 이에 해당하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다. 높은 소리를 내는 경우도 있는데, 이 때는 성대에서 나오는 소리가 아니고 입에서 나오는 소리로서, 입 속의 모양을 적절하게 바꾸어 소리를 내는 것이다.

8. 리카히 종족은 기본적으로 이주 문화를 가지고 있는데, 이는 나-하르 행성의 느린 자전 속도 때문으로, 항상 '해가 올라오는 곳'의 반대 방향으로 꾸준히 서식지를 옮기는 습성을 가지고 있다. 극지방에서는 이것이 덜하다.

9. 리카히는 자외선을 견딜 수 있으며, 눈 또한 자외선에 의한 손상을 쉽게 받지 않고, 손상된 눈은 자가 수복되며, 물리적으로 제거된 경우에도 회복된다. 이 특성은 나-하르 외골격 동물의 공통적인 특징이다.

10. 리카히는 헤엄을 잘 치는 편이다.

11. 리카히는 '팔'에 해당하는 부분을 가지고 있다. 손가락 위에는 칼날처럼 튀어나온 외골격이 있는데, 이 단단한 골격으로 먹이를 공격할 수 있다. 그 바로 아래에는 손에 해당하는 부분이 있어 정밀한 작업을 할 수 있다.

12. 전 행성의 문명화가 진행되면서 화물 신앙은 사라졌다.

신고

'네히야 노트 2 > ⓝ메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염 생물과의 공존  (0) 2014.06.08
소행성 채굴 모선  (0) 2014.06.01
우주선 양식  (0) 2014.05.20
대형 심우주 관측선  (0) 2014.04.20
리카히 종족의 특성과 문명  (0) 2014.03.15
국민 감시, 안보, 외국인, 체내 태그  (0) 2014.02.26
수정되는 광산타운 데르치  (0) 2014.02.25
연구 및 지원 선단 데하지느  (0) 2014.02.23
우주선 방어 기술 해설/메모  (0) 2014.02.15
Posted by .라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