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는 크게 세종류입니다. 에너지/키네틱/미사일. 모든 무기에는 에너지가 필요하겠지만, 여기서 강조하는 바는 운반체와 투사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에너지무기는 전자기파처럼 질량을 쏘지 않는 경우가 있으며, 키네틱은 총알처럼 작은 탄환의 운동에너지가 주가 됩니다. 미사일은 커다란 포탄의 운동에너지와 더불어 내부의 다양한 기능이 그 위력을 발휘할 것입니다.

다만, 이 분류가 절대적인 것은 아닙니다. 이온화된 기체를 발사하는 포탑의 경우, 플라즈마의 에너지가 무기의 위력이 되겠지만, 플라즈마는 질량이 존재하며 별도의 가속장치가 필요합니다. 또한 총알 내부에 폭약을 넣어 폭발 가능하게 만든다면 미사일과 유사한 특성을 지니게 됩니다. 즉 위의 세 분류는 절대적이지는 않습니다.


■ 에너지
순수 에너지 형태로 공격하는 무기. 질량을 쏘지 않는다. 정밀하며, 원거리 전투에서는 거의 유일한 공격 수단.
빛, 중력파, 자기력/전기력, 방사선(X/감마)이 주요 공격 형태.

■ 에너지-키네틱
질량을 소유하지만 키네틱이나 미사일형태가 아니다.
플라즈마/이온, 방사선(알파/베타/중성자)

■ 키네틱
강력한 운동에너지로 고질량의 물체를 발사한다. 함선 선체에 즉각적이고 치명적인 피해를 끼치며, 근거리에서 방어하기 힘들다.
총탄, 포탄이 해당한다.

■ 키네틱-미사일(폭탄)
고질량의 물체 내부에 특수 장치를 첨가한 것. 단, 미사일만큼 크기가 크지 않아 일반적으로 자체 추진을 하지는 않는다.
폭탄으로서의 가치는 적지만 키네틱보다 더 치명적이다. (일단 외벽을 뚫으면.) 특수 장치는 미사일/폭탄과 유사하다.

■ 미사일/폭탄
특수 장치를 둘러싼 고질량의 물체. 무게가 무거우머 자체 추진 기관을 가진다. 막대한 에너지를 담을 수 있다.
재래식 폭탄, 핵 폭탄, 반물질 폭탄과 같은 폭발 물질을 넣을 수도 있고 나노봇, 통신방해장치, 추적장치 등을 넣을 수 있다.
다만, 일종의 독립적인 무기를 탑재하는 경우 미사일/폭탄으로 분류하기는 힘들다.

■ 미사일-에너지
이 분류를 만족하는 무기는 가능은 하지만, 없다고 보는게 적절하다고 생각한다. -이의제기 가능.

■ 독립 무기
미사일 형태로 발사되지만 실제로는 일종의 무장 로봇/위성이라고 보아야 한다. 지면에 설치되거나 궤도를 도는 등 필요지점에 설치되어 공격을 수행한다. 공격에 사용되는 무기는 위의 6분류를 따를 것이다.

■ 부표
본래는 '점프' 혹은 '초광속' 통신을 위해서 우주 공간에 투하하는 부표이나, 자체적인 무장을 갖출 수도 있다. 공격에 사용되는 무기는 위의 6분류를 따를 것이다.


반면 방어의 경우에는 위 무기 체계의 취약성을 이용한다고 보는게 좋습니다.

■ 에너지 무기의 경우는 (빛)반사, 굴절, 유도 따위 방식으로 에너지를 우회시킵니다. 어쩔 수 없다면 특수 장갑으로 흡수할 수도 있겠네요. 에너지-키네틱 무기 또한 비슷합니다. 자체 질량이 적기 때문에 전자기력을 이용한 반사/유도가 좀더 쉽습니다. (막대한 에너지가 필요하겠지만, 선체 손상을 줄일 수 있습니다.)

■ 키네틱 무기와 키네틱-미사일 무기는 본질적으로 선체에 손상을 주어야 제 효과를 발휘하므로, 막는 방식은 동일합니다. 못 막을 경우 따르는 손상이 다른 것이죠. 이런 무기들은 '대규모'로 퍼부을 수 있기 때문에 요격이 힘듭니다. 크기도 작아서 유도하기도 힘들고요. 원거리에서는 피하면 됩니다. 즉 키네틱 무기는 원거리에서는 효과를 못 봅니다. (지구에서 달로 총을 쏜다고 생각해 보세요. 에너지 무기는 3초면 피해가 들어가지만 키네틱은 그렇지 못합니다.)  근거리 전투(물론, 근거리 전투라고 해도 수백 킬로미터 이상 떨어져 있겠죠)에서 전함처럼 거대한 함선의 경우 크기가 커서 회피가 어렵기 때문에 키네틱 공격을 맞아줄 수밖에 없습니다. 강화된 장갑이 이 때 필요합니다. 다른 방법도 있는데, 강력한 중력장을 형성시켜서 탄도를 휘게 만드는 것입니다. (공간을 휘게 하기 때문에 타 무기 체계에도 적용 가능하지만, 미사일은 유도를 하므로 힘듭니다.) 다만 미리 준비를 해야 하므로 부표나 방패함을 먼저 띄울 필요가 있습니다.

■ 키네틱 무기와는 달리 미사일 무기는 비오듯 쏟아지는 모습을 상상하기 힘듭니다. (뭐 그럴 수도 있지만, 그건 돈낭비가 심각한데다가 이쪽도 그정도 화력은 가지고 있겠죠.) 미사일 무기는 타격 이전에 요격이 가능합니다. 요격에 실패하면 강화된 장갑과 신속한 수리 시스템이 버텨주길 기대해야 하지만, 기대하지 마세요. 미사일은 어느 무기 체계보다 (고도로 집중된 에너지 무기를 제외하면) 순간 화력이 강력합니다. 요격이 쉬워서 그렇지...

통상 '쉴드'라는 것이 여러 SF작품에 등장하지만, 그렇게 단순하다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플라즈마 창문, 중력장과 반중력장, 전자기장, 요격 시스템 등이 이를 부분적으로 실현시켜 주겠지만, 이것도 막고 저것도 막는 만능 쉴드는 존재하지 않으니까요.

'네히야 노트 2 > ⓝ메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주선 방어 기술 해설/메모  (0) 2014.02.15
초공간 도약과 통신  (0) 2014.02.12
에너지 저장 관련  (0) 2014.02.12
반중력 관련 세가지 안건  (0) 2013.12.31
무기 분류 / 그에 따른 방어 체계 (구상)  (0) 2013.08.10
공생 종족  (0) 2013.07.27
마이크로시스템  (2) 2013.07.25
함선 장비 관련  (0) 2013.07.10
르루엔제: 무장 연구선  (0) 2013.02.13
Posted by .라희

댓글을 달아 주세요